끄적거림

응원합니다.

작성자
권오상
작성일
2020-02-02 23:51
조회
238
학교 교육은 이미 종말을 고했습니다.
기독교 교육의 방향도 결코 선명하지만은 않습니다.
거침없는 인본주의 교육에 신본주의 교육도 목소리를 내기가 쉽지 않습니다.
그럴 때 일수록 살아계신 하나님의 더욱 의지하는 복음 교육과 기독교세계관 교육이 선명해야 합니다.
흉내만 내는 신앙교육이 아니라 목숨을 던져 믿음의 삶을 사는 진짜 교육만이 교육을 살립니다.
그런 교육을 하시길 기도하겠습니다.
두 분의 멋진 발걸음을 응원합니다.
저 또한 처음 기독교교육을 시작할때 두근대고 열정이 가득했습니다.
시간이 지나며 더욱 분명해지는 것은
진짜 신앙만이 통한다는 것입니다.
루터의 종교개혁이 지금 기독교대안학교에 필요합니다.
전체 1

  • 2020-02-03 10:25

    좋은 말씀 감사드립니다. 치열하게 고민하고 기도해서,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학교가 무엇일까?에 대한 답을 조금씩 찾아가보려고 합니다. 저도 기독교교육의 길을 이미 걸어가고 계신 선생님을 응원하겠습니다. 늘 하나님께서 함께 하시길 기도합니다.